기보, 일자리추진본부 독거 어르신을 위한 ‘따뜻한 겨울나기’ 동참
지역사회와 함께 소외계층 방한용품 전달 등 나눔과 보탬 실천
2018-12-28 입력 | 기사승인 : 2018-12-28
데스크 bokji@ibokji.com

 


기술보증기금(이하 ‘기보’) 일자리추진본부는 지역사회와 하나되어 부산지역 독거어르신 등 에너지 소외계층에 대한 ‘따뜻한 겨울나기’ 에 동참하였다.


기보 일자리추진본부는「미리메리크리스마스 난방유 지원 사업」에 후원금 220만원을 기부하고, 부산 남구청, 감만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난방용 등유, 겨울이불, 방한의류 등 ‘겨울나기 물품’을 에너지 빈곤세대에 직접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.


이 지원 사업은 부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, 부산 남구 지역 사회보장협의체와 6개 지역사회복지관이 함께 하는 민, 관 협력 연합모금 프로젝트다.


 


특히, 이번 후원금은 기보 일자리추진본부 직원 11명이 자발적으로 십시일반 모금한 110만원과, 이를 기보에서 1:1로 매칭하여 총 220만원을 모으는 한편, 부산 지역 사회적 기업이 생산한 겨울이불 등 방한용품을 구매하여 전달했다는 점에서 더 큰 의미가 있다.


이날 행사에는 기보 강낙규 전무이사를 비롯하여 일자리추진본부 직원이 전원 참여한 가운데, 홀몸 어르신들의 말벗이 되어드리고 주거환경 청결을 위한 청소활동도 병행하는 등 훈훈한 나눔과 보탬의 시간이 되었다.


기보 일자리추진본부의 한 직원은 “오늘과 같은 자발적인 ‘1+1 릴레이 기부 문화’가 기보 전 직원에게 확산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”고 밝혔다.
 



데스크 bokji@ibokji.com

프린트 메일보내기

기사에 대한 댓글

  이름 비밀번호